[목회서신] 마음을 따뜻하게 만드는 언어의 온도 (2018 02 18)

마음을 따뜻하게 만드는 언어의 온도 저는 추위를 쉽게 타는 까닭에 온도에 아주 민감한 편입니다. 조금만 온도가 떨어져도 몸이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그래서 따뜻한 날씨를 좋아합니다. 건강에 관한 조언을 하는 분들은 한결같이 저체온을 경계하라고 말합니다. 어느 정도의 저체온은 몸이 견뎌내지만 체온이 심하게 떨어지면 건강이 상하게 됩니다. 때로는 죽음에 이르게 됩니다. 사람마다 체질이 다른 것 같습니다. 어떤 분은 늘 몸이 따뜻하고 덥습니다. 그래서 추운 겨울에도 짧은 팔을 입고 다니는 것을 봅니...
Read More →